default_setNet1_2

검역본부, ASF 정밀진단 역량강화 교육 실시

기사승인 2021.06.18  16:56:19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 올해 상반기 시·도 가축방역기관 ASF 진단교육 완료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이하 검역본부)는 전국 시‧도 가축방역기관 담당자 20명을 대상으로 지난 14~17일 4일간, 아프리카돼지열병(African Swine Fever, 이하 ASF) 정밀진단 교육을 실시했다.

검역본부는 2018년부터 ASF 정밀진단교육 등을 통해 시‧도 가축방역기관과 연계된 국내 진단체계를 구축해 왔으며, 최근 3년(2019~2021년) 국내에서 ASF가 발생했을 때 신속한 정밀진단을 통해 질병 확산 차단에 기여했다.

이번 정밀진단 교육은 방역의 최전선에서 일하고 있는 시‧도 가축방역기관 담당자들의 정밀진단 역량 강화로 상시예찰 수준을 향상시켜 ASF 검출 정확도를 높이기 위하여 실시했다.

교육은 ASF 국내‧외 발생 현황, 정밀진단 원리 및 특성 등 ASF 진단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이론 교육과 ASF 유전자 진단, 항체 진단 및 검사 결과 판독 등의 실습 교육 중심으로 진행됐다.

또한, 교육 후 기관별 진단 능력을 평가하기 위해 ASF 정밀진단 정도관리 시험용 시료를 배포해 그 결과를 제출받을 예정이며, 진단 결과는 ASF 진단기술 표준화를 위한 현장 지도 및 교육자료 등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검역본부 강해은 해외전염병과장은 “앞으로도 시‧도 가축방역기관을 대상으로 ASF 정밀진단 교육과 정도관리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선 현장의 ASF 정밀진단 능력이 높은 수준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며, 이를 통해 질병 확산 방지와 조기 근절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ad41

김나리 기자 nr21@hanmail.net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