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돈농가, 코로나 방역 의료진에 한돈 선물세트 지원

기사승인 2021.01.15  13:34:45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 서울 권역 강동구, 중구, 은평구 보건소에 3500만 원 상당 한돈 선물세트 전달

   
▲ 지난 6일 서울 강동구청에서 진행된 강동구 보건소 의료진 대상 한돈세트 지원 기념식에 참석한 (왼쪽부터)이향숙 강동구 보건소장, 하태식 한돈자조금 위원장,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김구회 남북교류문화협회장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는 대한한돈협회와 함께 코로나19 일선에서 방역으로 고생하는 의료진을 응원하기 위해 한돈 세트를 전달하고 기념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서울시 권역에 있는 강동구, 중구, 은평구에 위치한 보건소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3개 보건소에는 총 3500만 원 상당의 한돈 뒷다릿살 세트와 한돈 캔햄 세트가 전달됐다.

전달 기념식은 3개 구의 구청장과 한돈자조금 하태식 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진행됐다.

하태식 위원장은 “코로나19가 지속되며 연일 고생하는 의료진들에게 대한민국 대표 건강 식재료인 한돈을 제공함으로써 의료진의 노고에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전하고 싶었다”며 “한돈으로 뒷심을 발휘해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건강히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돈자조금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이웃사랑 한돈 나눔’ 캠페인 및 다양한 기부행사를 통해 꾸준히 나눔을 실천하며 코로나19 극복에 힘을 보태고 있다.

ad41

김나리 기자 nr21@hanmail.net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