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4차산업혁명시대 농기계 미래는…

기사승인 2019.09.20  17:54:00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 ‘2019 대전국제농업기술전’ 25일 대전엑스포공원서 개막

농업선진화와 스마트 기술로 새롭게 단장한 대전국제농업기술전에서 우리 농업의 미래가 펼쳐진다. KOTRA는 대전광역시와 공동으로 25일부터 사흘간 대전엑스포 시민광장에서 국내 대표 농산업 관련 전문전시회인 ‘2019 대전국제농업기술전(TAMAS 2019)’을 개최한다.
대전국제농업기술전은 1995년부터 격년제로 개최해 13회째를 맞이한다. 올해는 187개사, 328부스 규모로 열릴 예정이다. 농기계와 각종 농기자재, 축산, 과수임업기계, 종자종묘, 원예, 농업관련 IT기술 등 다양한 품목을 선보인다.

올해 전시회는 국내 농기자재 산업의 글로벌화, 우수한 국내제품과 신기술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이되는데 중점을 뒀다.
KOTRA는 국내 중소·중견 농기자재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우리기업의 주요 해외 수출지역을 대상으로 14개국 57개사 해외 바이어를 초청, 60개 국내기업과 180여건의 상담을 주선할 예정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 우리 농업의 미래를 제시하기 위해 글로벌 농업기술과 트렌드 세미나도 준비됐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농기계와 4차산업 혁명, 해외 진출전략 등을 실제 사례 중심으로 농업관련 종사자들의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구성된다.

KOTRA 무역기반본부장은 “대전국제농업기술전은 미래 농업에 대비한 농업기술 트렌드를 한눈에 파악하는 것은 물론 중소·중견기업의 해외 진출과 국내판로 개척을 실질적으로 지원하는 전시회”라며 “농업관련 종사자들에게 다양한 신제품을 경험할 수 있는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d41

홍사광 hsg-57@hanmail.net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