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울지역 학교급식 콩나물·숙주나물 특별점검

기사승인 2021.11.25  17:10:02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 서울친환경유통센터·농관원·서울시청 합동 불시 점검, 원산지 허위 여부 확인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 이하 공사)에서 운영하는 서울친환경유통센터는 최근 타 지자체에서 원산지를 허위로 납품한 사례가 발생한 학교급식 콩나물, 숙주나물에 대해 특별 점검을 시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서울친환경유통센터는 서울지역 초·중·고등학교에 친환경 학교급식 식재료를 공급하고 있는 기관으로, 지난 1일과 11일 양일간 국산 콩나물, 숙주나물을 납품하고 있는 3개 업체에 대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및 서울시청과 합동으로 불시 점검한 결과 모두 이상 없음을 확인했다.

학교급식에 납품되는 콩나물, 숙주나물은 국산콩을 사용토록 돼있으나, 국산 콩나물콩과 녹두는 중국산에 비해 2배 이상 가격차가 나고, 외관상 구분이 어려운 게 사실이다. 이것이 콩나물, 숙주나물 납품업체가 비용 절감을 위해 원산지를 허위로 속이고 납품하는 사례가 발생하는 이유이다.

서울친환경유통센터 이주희 수축산급식팀장은 “콩나물, 숙주나물을 납품하고 있는 3개 업체들은 모두 HACCP 인증을 받은 검증된 업체들”이라며 “앞으로도 서울시내 학교급식 납품업체들에 대한 현장 불시 점검 등의 철저한 관리를 통해 자라나는 학생들의 안전한 먹거리 공급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ad41

김나리 기자 nr21@hanmail.net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