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사과야? 배야?

기사승인 2021.08.13  11:35:15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급변하는 기후환경에 대응한 농작물 품종 개발도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데, 농촌진흥청은 단맛과 신맛이 적당히 조화를 이루는 사과 신품종 ‘골든볼’을 개발해 내년부터 묘목을 보급할 계획이고 한다.(사진은 경북 군위에 있는 농진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사과연구소에서 연구원이 황금색 사과 신품종 ‘골든볼’을 수확하고 있는 장면)

사진/농촌진흥청 제공

ad41

농촌여성신문 webmaster@rwn.co.kr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