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삼척·양양·영덕·울진·울릉 특별재난지역 선포

기사승인 2020.09.16  13:43:27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 제9호·10호 태풍 ‘마이삭·하이선’ 피해 극심 지역 5개 시군 우선 선포

정부는 15일 지난 9월초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강원 삼척시, 양양군, 경북 영덕군, 울진군, 울릉군 등 5개 지자체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경북 울릉군 태풍 피해사진

이번 특별재난지역 선포는 지난 8월 집중호우 때와 동일하게 긴급 사전 피해 조사를 실시해 특별재난지역 선포에 소요되는 조사 기간을 대폭 단축함으로써, 지자체의 피해시설 복구와 피해주민 생활 안정 지원을 보다 신속히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오늘부터 태풍 ‘마이삭·하이선’ 피해 지자체에 ‘중앙재난피해합동조사단’을 파견(9.15.~18.)해, 우선 선포 대상에 포함되지 않은 지역의 특별재난지역 추가선포(읍면동 포함)를 검토하고, 태풍 피해 지역의 복구계획 수립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지난 8월 집중호우 때와 마찬가지로 심각한 풍수해(風水害)로 실의에 빠진 주민과 지역을 조금이라도 빨리 돕기 위해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신속히 추진하게 됐다”며 “복구계획 수립 또한 신속하게 마무리해 피해주민들이 일상으로 조속히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ad41

김나리 기자 nr21@hanmail.net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