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경북농업기술원 영농철 일손부족 농가 도와

기사승인 2020.05.22  15:03:06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 적과작업 지원·영농 애로사항 청취

   
▲ 경북도농업기술원 작물연구과는 지난 19일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배 농가를 찾아 적과작업 등 농촌 일손돕기에 나섰다.

경상북도농업기술원 작물연구과는 지난 19일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칠곡군 만리향 재배 농가를 찾아 적과작업 등 농촌 일손돕기에 나섰다.

이번 일손돕기는 코로나19로인해 외국인 계절노동자 수급불균형 등으로 농촌의 일손부족현상이 더욱 심화돼 인력 구하기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자 추진됐다.

일손돕기에 참여한 직원들은 마스크 착용, 거리유지, 대화 자제 등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면서 적과작업을 했으며 영농현장의 애로사항과 해결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종기 농장주는 “일손부족으로 농작업에 걱정이 많았는데 공무원들이 귀중한 시간을 내 본인 일처럼 열심히 도와줘서 큰 도움이 됐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하고 어려운 농촌현실을 타개할 수 있는 연구·정책을 많이 시행해 줄것을 요청했다.

권태영 연구개발국장은“비록 짧은 시간이지만 현장에서 함께 구슬땀을 흘리며 농업인의 노고를 느낄 수 있는 뜻깊은 기회였다”며 “농업기술원에서도 코로나19로 인한 농산물 소비부진, 인력부족 등 어려운 농촌에 힘이 되고자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고 일손돕기 또한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ad41

조희신 기자 jhkk44@naver.com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