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농협네트워크 활용해 6.25 전사자 신원확인 나선다

기사승인 2019.12.03  17:57:51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 농협-국방부 업무협약 체결, 대국민 홍보활동 실시

   
▲ 농협중앙회와 국방부는 3일 국방부에서 6·25 전사자 발굴유해의 신원확인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오른쪽 정경두 국방부 장관

농협중앙회와 국방부는 3일 국방부에서 6·25 전사자 발굴유해의 신원확인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농협중앙회와 국방부가‘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을 국가가 끝까지 책임진다’는‘국가무한책임’의 중요성에 뜻을 같이해 마련됐다.

협약 주요내용으로는 유가족 DNA 시료채취 확대를 위해 국방부는 사업홍보에 필요한 각종 콘텐츠를 적극 지원하고, 농협중앙회는 조합원과 임직원, 산하 영업점과 사업장 등에서 관련 내용 홍보를 강화한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금번 협약은 6‧25전사자의 신원을 확인해서 유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내는 뜻깊은 업무협약으로, 농협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농협의 조직원뿐만 아니라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홍보함으로써 정부의 호국보훈사업인 6‧25전사자 신원확인이 성공적으로 이행되도록 농협이 함께 하겠고, 향후에도 농협중앙회와 국방부가 다양한 분야에서 국군장병과 농민을 위해 상호 협력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

이에 정경두 국방부장관은 “유가족의 DNA 시료가 턱없이 모자라 신원확인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200여만 명의 회원과 전국 규모의 사업장을 갖춘 농협중앙회에서 DNA 시료채취 홍보활동에 동참하게 된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업무협약 체결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ad41

김나리 기자 nr21@hanmail.net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