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농업회의소 시범지역 5곳 신규 선정

기사승인 2019.09.06  17:51:34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 농식품부, 설립준비 등 맞춤형 컨설팅 지원

충남 홍성, 강원 양양․속초 전북 김제, 경남 의령

2019년 농업회의소 시범사업 대상지역에 충남 홍성군, 강원 양양군, 속초시, 전북 김제시, 경남 의령군 등 5개 지역이 신규로 선정돼 원활한 설립과 운영을 위한 맞춤형 상담(컨설팅) 등이 지원된다.

농업회의소는 농정의 지방화와 분권화가 진전되면서 기존 개별 농업기구ㆍ단체만으로는 농업ㆍ농촌의 다양한 현장 의견을 수렴ㆍ조정하는데 한계가 있어, 현장 농업인과 농업인단체의 요구를 종합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도입됐다.

정부는 지난해까지 광역지역 2개 지역(충남도, 제주도), 시ㆍ군지역 26개 지역을 선정해 농업회의소 설립과 운영을 위한 교육ㆍ상담 등을 지원하고 있다.

현재, 봉화군ㆍ평창군ㆍ거창군 등 15개 시ㆍ군은 자체 조례에 따라 농업회의소를 설립해 운영하고 있으며, 제주도, 평택시, 의성군 등 13개 시ㆍ군은 설립을 준비 중에 있다.

농식품부는 올해 새로 선정된 5개 시․군에 대해서도 조기 설립ㆍ운영을 위해 회의소 설립 준비, 사업 발굴, 향후 운영 방안 등 전반에 대한 컨설팅을 실시할 계획이다.

ad41

송재선 기자 jsssong67@naver.com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