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도농협동연수원, 다문화가족 농촌정착 교육

기사승인 2019.04.12  16:44:37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 2009년부터 1만1000명 연수생 배출

   
▲ 도농협동연수원은 10일부터 12일까지 울산 농소농협과 전남 신안군 북신안농협 관내 다문화가족 70여명을 대상으로 다문화가족 농촌정착지원과정 제2기 교육을 실시했다.

도농협동연수원(원장 권갑하)은 농림축산식품부의 후원으로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울산 농소농협(조합장 정성락)과 전남 신안군 북신안농협(조합장 양영모) 관내 다문화가족 70여 명을 대상으로 ‘다문화가족 농촌정착지원과정’ 제2기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에서 다문화가족들은 다문화가족 지원정책과 농업·농촌의 가치 이해 강의를 들으며 우리 농업·농촌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깨닫고, 자녀들은 엄마나라 문화체험과 글로벌 문화 탐구를 통해 엄마나라의 문화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가족 간 소통방법과 관계 증진과 유대감 향상을 위해 가족스포츠, 세대별 심리상담 등 가족공동 프로그램을 통해 가족 간의 소통과 화합을 다졌으며, 역사와 문화체험 등을 통해 한국인으로서의 자부심과 긍지를 느낄 수 있었다.

권갑하 원장은 “다문화 가족은 미래 농업·농촌을 이끌어갈 소중한 구성원인 만큼 이번 연수 프로그램을 통해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자긍심과 가족 간 화목을 목표로 하는 연수에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중앙회 도농협동연수원에서 실시하는 ‘다문화가족 농촌정착지원과정’은 2009년부터 농촌에 거주하는 다문화가족을 대상으로 연수생을 선정해 농업·농촌의 이해, 가족관계 증진과 한국문화 체험 등을 실시해오고 있으며, 지금까지 총 1만1000여 명의 연수생을 배출했다. 올해는 모두 14기 과정으로 1000여 명의 연수를 심화과정 10기, 청소년 캠프 1기, 현장과정 3기로 실시할 계획이다.

ad41

이희동 기자 lhdss@naver.com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