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미세먼지와 한파 녹이는 거베라

기사승인 2019.01.18  17:44:53

공유
default_news_ad1
ad40
   

삼한사온(三寒四溫)이 아니라 ‘삼한사미’(3일 추웠다가 4일 미세먼지가 극성)라는 말이 나돌 정도로 맹추위와 미세먼지가 번갈아 기승을 부리며 시민들의 몸과 마음을 잔뜩 움츠리게 하는 요즘이다. 이런 가운데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전북 전주) 유리온실에 화사한 핀 거베라 꽃이 찌푸린 심신을 달래준다.  

<사진제공/농촌진흥청>

ad41

농촌여성신문 webmaster@rwn.co.kr

<저작권자 © 농촌여성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